첫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에 추가

Category
  현자비정규직노조2005-09-04 23:46:09 
 현자비정규직 노조 류기혁 동지 자결 관련 1차 취합된 상황

현자비정규직 노조 류기혁 동지 자결 관련 1차 취합된 상황

공장 부경기업 해고자 류기혁 동지 자살 경위

1. 인적 사항
- 성명 : 류기혁
- 나이: 31세(미혼)
- 고향: 영덕
- 거주지: 양정동 자취(몇일전 이사한 관계로 집주소 확인을 현재까지 못하고 있음)

-현재 비정규직 노조 조합원(3~4개월전 2공장 부경기업에서 해고당함)

2. 자살 정황
- 양정동 울산노동자 신문(산추련,비정규직 노조 같이 쓰고 있음) 옥상에서 밧줄을 내려 목을 메 자살
- 울노신 건물 맞은편 주택에서 주민이 울노신 건물과 건물사이 벽에 목을 메어 있는 사람을 발견하여 119에 신고
  (17시30분~ 17시50분 사이 추정)
- 천막농성중이던 비정규직 노조 임선우 동지가 밖에 간식을 사러 나왔다가 울노신(비정규직노조) 사무실앞에 119가 있는 것을 보고 최초 확인함(목멘 사람이 비정규직 티를 입고 있는것을 봄) - 18시~18시15분경 추정
- 임선우 동지 119에 탑승하여 시티병원으로 이동(18시15분~18시30분경 추정)
- 현재 시티병원 영안실에 안치

3. 본인 해고 과정
- 3~4개월전 부경기업에서 징계해고 당함
- 무단결근 사유는 조합원이라는 이유로 따돌림 당하여 힘들어 했고 그로 인하여 결근이 잦았다고 함

4. 해고후 그동안의 활동
- 고향인 영덕에 한달정도 지냄
- 울산에 와서 비정규직 노조 사무실(울노신)에서 일 도와줌
- 비정규직 노조에서 소개해준 곳에 15일정도 일을 함(생계 관련)
- 최근 일을 그만두고 다시 비정규직 노조 사무실에서 일을 도와 주고 있었음

상황일지

● 9월3일(토)

-11:30분 경
류기혁 동지, 오렌지를 사들고 본관 천막농성장 방문
천막 농성장에는 교선팀장(조가영), 5공장 농성자(백판기), 4공장 쟁대위 동지들이 있었음.
특별한 말은 없었으며 ‘고생 한다’는 이야기만 간략하고 하고 감

-12:00분 경
류기혁 동지, 5공장 농성장 방문

● 9월4일(일)
-10:40분 경
산출연 상근자에게 전화를 걸어 ‘사무실에 문이 잠겨 있으니 어떻게 했으면 좋겠냐?’고 물음.
산출연 상근자 ‘사람들이 회의를 가서 아무도 없을 테니 집에 가서 쉬었으면 좋겠다’고 답함.

-11:04분 경
산출연 상근자에게 다시 전화
산출연 상근자는 집이 먼 관계로 사무실 문을 열어줄 주면 동지들에게 연락.
(우리 노조 상근자들은 전비연 회의 관계로 출장 중)

-11:10분 경
산출연 최용진 동지, ‘사무실 문이 잠겨 있으니 기혁이가 어디 있는지 좀 찾아보라’는 산출연 상근자의 연락을 받고 사무실로 감.
사무실에 갔는데 문은 잠겨 있고, 위로 올라가 옥상 입구에서 안을 들여다보니 아무도 없어 밖으로 나옴.
혹시 공장에 들어가려고 경비들하고 싸우고 있진 않나 싶어 오토바이를 타고 자동차 정문에서 5공장 문까지 돌아봄. 찾지 못함

-11:20분 경
산출연 최용진 동지, 한 참 찾아다니다 없어서 산출연 상근자에게 다시 전화를 걸어 ‘기혁씨가 없다’고 하자 산출연 상근자 ‘기혁이가 옥상에 있다고 하니 다시 가서 좀 찾아보라’고 함

-11시35분 경
산출연 최용진 동지, 옥상에 올라서가 살펴봤는데 아무도 없어서 다시 내려옴. 문화회관 등 주변을 찾아다님.

-11시41분 경
류기혁 동지 산출연 상근자와 전화통화

-11시47분 경
전화통화시 목소리가 너무 안 좋아서 계속 전화를 걸었으나 통화되지 않음

-18:00분 경
동부경찰서 사무실 건너 집 사람의 신고를 받고 출동.
류기혁 동지 사무실 옥상에서서 주택가 쪽으로 줄을 늘어뜨린 후 숨진 채 발견
-18:50 분경 류기혁 동지가 임시 사무실 옥상에서 주택가 쪽으로 목을 매고 자결했다는 소식이 우리 노조로 전해짐.
현장에 도착했을 때 이미 119 구급차가 주민들의 신고를 받고 와 있는 상태-19:10 분경시신을 수습하여 울산 시티병원으로 이송-현재 안치실에 있음

*상황이 파악되는 데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시티병원 연락 담당
-노조 기획전문위원 오민규 010-8615-6280
-노조 총무부장 김희선 011-9256-5135
*노조 상황실
-공장 안 교육선전팀 조가영 018-224-3019
-언론담당 정책기획팀 하정기 019-573-9972




* GM대우창원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5-09-21 08:21)




이름
코멘트      


패스워드



97  [일반] 해방연대/성명서] 故 류기혁 열사의 죽음이 헛되지 않게  이영진 2005/09/06 1456
96  [일반] 코오롱 정투위 3차 상경단 1일차 투쟁보고  코오롱 정투위 2005/09/06 2354
95  [일반] 고> 비정규직 해고 류 ㅇㅇ 님의 안타까운  희생으로 가신 ... [1]  하이닉스&매그너칩 하 2005/09/05 3023
94  [일반] [쟁대위파업지침]“원하청 공동파업, 독자파업 사수” 비정규직 지회 단체협약 쟁...  기아비정규직지회 2005/09/05 1552
93  [일반] <경악>동부서 개같은 놈들, 유가족 빼돌리고 그것도 모자라... [1]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09/05 1746
92  [일반] [성명서] 서러운 하청 인생과 노조활동 탄압이 부른 참혹한 비극!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9/04 2002
 [일반] 현자비정규직 노조 류기혁 동지 자결 관련 1차 취합된 상황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09/04 2160
90  [일반] <긴급>현자 비정규직 노조 2공장 류기혁동지 목을 매고 자결!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09/04 2027
89  [일반] 하이닉스 &매그나칩 비정규 투쟁 승리 염원을 종이비행기에 실어...,  하이닉스매그나칩 2005/09/03 2865
88  [일반] 파업대오를 향해 차량으로 돌진한 기아원청! 피를 흘리며 싸웠습니다, 파업투쟁 ... [1]  기아차 비정규직 지회 2005/09/16 1270
87  [일반] 15일, 독자파업! 정규직노조 임투종결에 따라 수백명의 깡패까지 준비한 대대적...  기아차 비정규직 지회 2005/09/15 1042
[이전10개] [1]..[31][32][33][34][35][36] 37 [38][39][40]..[45] [다음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EZshare
  

경상남도 창원시 성주동 23번지 GM대우창원 비정규직지회
[이메일] gmdaewoo@jinbo.net
[핸드폰] 지회장 011-9393-4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