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에 추가

Category
  슬픔2005-10-17 10:13:02 
 민주노총 현 사태에 대한 비상시국토론회 참가자 결의문





src=http://www.goequal.org/movie/emergency.wmv width=320
height=286> 

민주노총 현사태에 대한 비상 시국토론회

민주노총의 현 사태에 대한 비상시국 토론회 참가자 결의문


우리는 오늘 참담한 현실에 분노하고, 고뇌하고 반성하며 이 자리에 섰다. 열사들의 피와 조합원 대중들의 땀과 눈물로 쌓아 올린 민주노조운동의 역사가 송두리째 무너질 위기에 처해 있다. 기아자동차, 현대자동차 문제에 이어서 강승규 민주노총 수석부위원장의 비리 사건은 현장조합원과 전체 민중에게 큰 충격이었다.
우리는 이번 사건이 개인비리 문제가 아니라 민주노조운동 상층부, 일부 현장 깊숙이 자리잡은 노사협조주의와 그 안에서 자라난 부패, 비리라는 것을 알고 있다. 노동조합 지도부가 사용자단체에 돈을 요구한 것은 비리 이전에 노동조합의 자주성과 계급성이 훼손된 문제다.

하지만 더 큰 충격은 이번 사건을 처리하는 민주노총의 모습이다. 수석부위원장은 현 지도부의 핵심이다. 이 사건을 지도부 전체가 책임져야 하는 것은 너무나도 당연하다. 현 사태와 처리과정을 접하는 조합원 대중들의 실망과 분노는 폭발직전이다.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 지도부를 믿고 어떻게 현장운동을 혁신할 것인가? 최소한의 신뢰를 보여주지 못하는 지도부를 믿고 어떻게 하반기 총파업 전선에 나설 것인가?
민주노총 지도부가 하반기 투쟁을 책임지려면 조합원 대중의 신뢰를 다시 조직해야 한다. 그 시작은 이번 사태를 냉철히 바라보고 지도부가 환골탈태 자세로 총사퇴 하는 길뿐임을 알아야 한다. 총사퇴와 비상대책위원회로 전환하는 것이 민주노총이 할 수 있는 하반기 투쟁에 대한 책임이며 또한 노사관계 로드맵 저지투쟁, 비정규노동자들의 투쟁을 이어갈 수 있는 길이다. 총사퇴 후 비상대책위원회 건설은 현장 대중들의 계급적 요구다.

이와 함께 정권과 자본의 노동운동 죽이기 공세가 거세어 진다고 해도 민주노조를 사수하고 생존권을 지키기 위한 투쟁이 멈춰서는 안 된다. 우리가 혁신해야 하는 이유는 민주노조 사수, 비정규직 철폐라는 노동자의 당연한 권리를 위해서다. 앞서간 열사들에 부끄럽지 않기 위함이다.
하반기 비정규직 철폐 투쟁을 비롯한 총력투쟁은 방기할 수도, 멈출 수 없는 투쟁이다. 따라서 지도부 총사퇴, 하반기 투쟁 사수라는 우리의 주장이 구호로 끝나서는 안 된다. 모든 연맹과 지역본부 단위조합 및 비정규직 투쟁주체들이 모두 참여하여 책임지는 비대위를 구성해야 한다. 민주노총 지도부는 현 사태에 대한 책임 있는 자세를 보이고 전체 민주노조운동 진영은 하반기 투쟁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
지도부 사퇴가 끝이 아니다. 이제 우리는 자본과 결탁될 수 있는 모든 행위를 현장에서 몰아내야 한다. 자본에게 돈을 받거나 타협하여 자주성과 계급성, 전투성을 훼손하는 행위를 몰아내자. 노동조합의 권력을 개인과 정파의 권력으로 생각하여 현장의 목소리를 무시하는 행위들을 몰아내자. 조직이기주의에 눈 멀어 다른 노동자의 요구를 외면하는 행위들을 몰아내자. 치열한 토론과 실천, 연대에 기반을 둔 현장운동, 대중운동으로 혁신의 기틀을 마련하자. 민주노조운동의 자주성과 노동조합의 민주주의를 복원하기 위한 우리들의 투쟁을 선도하자.
동시에 노동운동을 죽이려는 자본의 공세에 맞서는 우리의 투쟁 전열을 가다듬어야 한다. 하반기 민주노조 사수, 노사관계 로드맵 분쇄, 비정규직 철폐 투쟁 대오에서 우리는 누구보다도 앞장서야 한다. 여기에서 민주노조운동의 새로운 전통을 개척하자. 하반기 투쟁에서 앞서간 열사들에 부끄럽지 않는 우리의 투쟁을 준비하자. 뼈를 깎는 혁신의 노력과 총력투쟁 속에서 민주노조운동정신과 노동해방정신을 복원해 나가자.

하나, 우리는 민주노조의 자주성․민주성을 복원하기 위해 민주노총 집행부의 총사퇴와 혁신을 위한 아래로부터의 대중운동을 적극 전개할 것을 결의한다.

하나, 비정규개악안 저지, 로드맵 분쇄를 위한 하반기 투쟁에 우리 모두 주체가 되어 총력을 다해 조직할 것을 결의한다.

2005년 10월 15일
민주노총의 현 사태에 대한 비상시국토론회 참가자 일동

강동일 강성신 강해현 고미숙 고민택 공성식 곽동석 권두섭 권미정 권수정 권오현 권용수 김기연 김남식 김다운 김문주 김부영 김석 김성봉 김성재 김성태 김세균 김수목 김영재 김영준 김유진 김은천 김이배 김인식 김재천 김정은 김지애 김지현 김진 김진규 김진택 김창곤 김태연 김태윤 김태현 김현미 김형계 김혜진 김호정 김호진 김훈희 김희준 남문수 라은영 류미경 박경수 박덕재 박명수 박성열 박성이 박세연 박순남 박승희 박재순 박종성 박준도 박준형 박지영 박천석 박최정기 박충범 박훈영 백승수 변은영 선지현 손미아 손진우 손형우 송유나 신상기 신태호 신현광 심형호 안동길 안재원 안재훈 안창영 안태윤 양도연 양희수 오하나 유나경 유종범 윤경수 윤영균 이건 이경수 이꽃맘 이동식 이말숙 이상언 이상훈 이선희 이양수 이영섭 이영수 이은영 이재섭 이정원 이종명 이창석 이현 이호동 임필수 전소희 전재오 전주희 전지윤 정근원 정기진 정영섭 정윤광 정지현 조송자 조원기 조장우 조정미 조준성 진재연 최경순 최덕현 최미선 최민혁 최백순 최예륜 최은예 최일붕 하강두 하동현 한대식 한석호 한태호 함소희 함평기 허성관 허성호 허영구 현광훈 홍석만 홍성준 홍승훈 황대섭 황성재



href="http://www.goequal.org/movie/emergency-full.wmv">토론회 전체보기



* GM대우창원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5-11-01 02:21)




이름
코멘트      


패스워드



196  [일반] [기아비정규지회 투쟁속보] 금일(10/19) 주야간 6시간 파업 돌입...15차 교...  기아비정규직지회 2005/10/19 2228
195  [일반] [동영상]10월15일 '삼보일배투쟁'  현대하이스코비정규직 2005/10/18 2174
194  [일반] 기아자동차 비정규직지회 투쟁소식!  기아차비정규직지회 2005/10/18 2150
 [일반] 민주노총 현 사태에 대한 비상시국토론회 참가자 결의문  슬픔 2005/10/17 1994
192  [일반] 국민도없고 법도무시하며 정부위에 군림하는 거대기업의 끝없는 횡포!!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2005/10/17 5084
191  [일반] 민주노총 최후통첩 현대하이스코 박살낸다.  현대하이스코비정규직 2005/10/17 2420
190  [일반] 이 땅의 노동자들을 더 이상 죽이지마라  하이닉스 매그나칩 사 2005/10/16 4709
189  [일반] 현대하이스코 비정규직지회 '삼보일배'  현대하이스코비정규직 2005/10/14 2371
188  [일반] <동영상>청주 지방노동사무소 충북지노위 타격 투쟁!!!  하이닉스매그나칩 2005/10/14 5707
187  [일반] [동영상] 10월 8일 현대하이스코 비정규직 대량해고 문제해결 촉구를 위한 시...  현대하이스코비정규직 2005/10/13 2256
186  [일반] 13차 교섭결과, ~15일까지 성실교섭기간 결정, 원하청연대회의 결과, 13일-중...  기아차 비정규직지회 2005/10/13 2472
[이전10개] [1]..[21][22][23][24][25][26][27] 28 [29][30]..[45] [다음10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EZshare
  

경상남도 창원시 성주동 23번지 GM대우창원 비정규직지회
[이메일] gmdaewoo@jinbo.net
[핸드폰] 지회장 011-9393-4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