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에 추가

Category
  현장연대2006-11-17 16:33:50 
 [알림]현장연대 초청강연회-전노협 청산을 통해본 오늘의 노동운동과제


현장에서 희망을 여는 노동자연대 [초청 강연회]


전노협 청산과정을 통해 본 오늘의 노동운동과  과제


  - 강사 : 김창우(부산지역 노동운동가)



일시 : 11월 21일(화) 오후 7시
장소 : 현장연대 사무실 (대우아파트 201동 뒤  남경상가 2층)



자본과 정권의 극심한 탄압으로 조직이 위축되었던 전노협은 박창수열사 장례투쟁을 끝내자 마자 여러 공격에 시달려야 했다. “정권의 탄압은 전노협의 비타협적 투쟁노선 때문이라거나, 참여하고 싶은 조직들이 투쟁노선 때문에 참여를 못한다거나, 참여한 조직조차 이탈한다거나, 대립적 노사관계는 경제발전을 가로막는다”는 논리까지 나서서 전노협을 비판했다.

그들은 민주노조운동이 전노협 보다도 더 큰 연대와 투쟁을 위해 민주노총을 건설하고, 이를 토대로 산별노조 건설로 나아간다고 하였다.
그런데

그토록 뜨거웠던 연대의 정신이 10년 남짓 만에 이렇게 싸늘하게 죽어 버린 것은 무엇 때문인가?


저자는 “누군가는 현재의 민주노총에 근본적인 문제제기를 하지 않으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 바로 이러한 작업의 일환으로 전노협의 역사와 정신이 어떻게 청산되어 갔는가를 밝히는 것으로부터 시작하고자 한다. 전노협이 어떻게 역사적으로 부정되고 청산되어 나갔는가를 밝히는 것은, 현재 민주노총이 태생적으로 어떠한 한계와 문제를 가지고 건설되었는가 하는 것을 밝히는 작업이기도 하다.”며 전노협 청산을 연구하게 된 의미를 밝히고 있다.

  오늘날 민주노총의 위기는 무엇이며,전노협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오늘의 과제는 무엇인가?


* GM대우창원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6-12-13 12:05)




이름
코멘트      


패스워드



493  [일반] 현대중공업의 고질적인 산재은폐 끝장낸다!!  현중하청 2006/11/22 1876
 [일반] [알림]현장연대 초청강연회-전노협 청산을 통해본 오늘의 노동운동과제  현장연대 2006/11/17 1906
491  [일반] 현자 전주 비정규직지회 전면파업 6일차 사진모음  현자전주비정규직지회 2006/07/19 2524
490  [일반] [투쟁속보] 전면파업 3일차, 경비대 현장난입, 납치에 살인미수까지!  현자아산사내하청지회 2005/09/07 2328
489  [일반] [긴급속보] 현자아산사내하청지회 파업대오 침탈 및 권수정지회장 납치  현자아산사내하청지회 2005/09/07 2180
488  [일반] [투쟁속보] 전면파업 3일차, 경비대 현장난입, 납치에 살인미수까지!  현자아산사내하청지회 2005/09/07 3450
487  [일반] (유인물4) - 기아차 비정규직 전면파업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10/27 1729
486  [일반] (성명) 생존권 위협하는 기아원청 박살내자!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10/24 1736
485  [일반] (유인물) 류기혁열사여! 해고없는 세상에서 편히잠드소서!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10/20 1685
484  [일반] [성명] 민주노총 지도부 즉각 총사퇴로 다시 거듭나자!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10/20 1417
483  [일반] 절망적인 잠정합의안, 하지만 불법파견 철폐투쟁은 멈출수없다!!  현자비정규직노조 2005/09/09 2905
1 [2][3][4][5][6][7][8][9][10]..[45] [다음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EZshare
  

경상남도 창원시 성주동 23번지 GM대우창원 비정규직지회
[이메일] gmdaewoo@jinbo.net
[핸드폰] 지회장 011-9393-4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