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페이지로 설정 | 즐겨찾기에 추가

Category
  GM대우창원2006-09-01 16:43:28 
 유서.jpg (400.5 KB), Download : 25
 [펌] 고 남문수 열사 친필 유서


9월 1일 새벽 2시경5공장 도장부 내에서 전선으로 목을메어 숨을 고 남문수 열사가 남긴 친필 유서사진입니다.

유서1)

악덕 관리자 52 의장 부서장 김정백, 차장 이대우, 과장 오경석 위3인은 결코 용서하지 않을 것이다. 또한 고발합니다
내가 수출차 불량 수정작업자로 배치 받은건 2000년 11월부터 지금까지 근무해 왔는데 도장 공장 신설건으로 작업장이 철거 되는 관계로 여기에서 작업이 여의치 않아 부덕불 선적부 외곽에서(정비반)작업을 8/28~30일까지 하고 있던 31일 오전 10시경 선적부 정비반에서 작업을 못하게 하여 왜 못하게 하게 된걸 확인 하였던바 52의장부서에 그런 사람도 모르고 공정도 없고 남의 부서에 사람의 공구함을 받아 안아서 작업을 하게 하는냐고 문제제기를 이대우,오경석 두사람이 선적부 차필환과장(업무과장)에게 의의를 제기함에 따라 6년동안의 업무를 그만두게 되었슴
이글을 읽는 사람들 보시요 누구가 잘못되고 잘된 것인가를 참고 사항으로 5p사업부 조직도를 첨부 한것이기에 참고 하기길

유서2)

이렇게 일방적으로 87년도 아니고 민주사회에서 노조생기고 19년 지금도 구시대 발상에 젖은 못된 저 3인 철저히 규탄해야하지 않을까요
내 하나만 희생되는게 중요한게 아니고 이후 후배를 위하여 두 번 다시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게 하기 위하여 감히 글을 적습니다
선배동지들 후배동지들 현장을 굳건히 지키시고 못난 동지 분향소 오시면 행이라도 하나 지펴주셨슴 합니다.
노조를 사랑하고 동지를 사랑합니다 어떠한 사측의 탄압도 동지들 힘을 합해 총진군 매진 합시다 현자노조의 승리를 위하여

유서3)

무능한 관리자들을 고발 합니다
제가 6년 동안 근무 하면서 근태부분을 본인이 월차, 특근만 유무를 통보 하였고 부서에서 한번도 주중에 근태확인을 하지 않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8/38(월요일)부터 사무실 대기 + 출면확인 한다고 하니 이것이 바로 탄압이지 않겠습니까 처음부터(2000년)명확하게 하여야 함에도 위 3인은 직무유기를 한 당사자들이지 않습니까 본인은 양심을 걸고 감히 말을 하지만10분도 그간에 공돈을(몽구돈)먹지 않음을 천명하는 바입니다
관리자들 무사안일주의가 현장에서 땀 흘리는 조합원들과의 엄청난 괘리감이 있음을 고발합니다 관리자 놈들 잘 먹고 잘 살아라

유서4)

피를 토하는 아픔을 딛고 사측에 당당히 임하다 한중의 재가 되지만 과정과 절차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는걸 삶을 마감하면서 글로써 남기려 합니다
각성하소서 관리자님들 일방통행은 아니됩니다
김정백, 이대우, 오경석 훗날보자 인생선배가

2006년 8월 91일(목요일)
의장 52부 공정기술과 남문수(자필싸인)

유서5)

어머님 죄송합니다

못난자식 올림

유서6)

현욱엄마(김정숙)
못난 남편(남문수) 무슨 할 말이 있겠소 미안할 뿐이오 못 배워서 이루어진 일 우리 막둥이(현욱) 꼭 4년제 대학 보내야하오 그래야 애비의 고통 되물림은 아니될게 아니겠소
당신 훗날 내곁에 오면 지금껏 못다한 걸 백배 천배 해 주겠소
여보 미안하오 많은 짐 남겨주고 떠나서
아듀
당신의 남편 남문수(자필싸인)

유서7)

민정, 민혜

엄마 위로해주렴
아빠는 너희둘 사랑했다
(아빠시신은 화장해서 강물에 뿌려 주렴 한 많은 아빠가)

남문수(자필싸인)

유서8)

현욱아

사랑한다 사랑했다(너무)
아빠로 부터



2006년 8월 31일 남문수



조직쟁의 (2006-09-04 14:03:24) x
더이상 열사를 만들지 않는 이 나라 우리들이 되었쓰면 좋겟습니다
이 현실을 더 앞당길수 잇는 우리 스스로들이 되어야 겠습니다

이름
코멘트      


패스워드



152  [일반] 폭력진압에 의해 연행된 산비동지들과 함께 하실 분들에게 고합니다.-동영상포함&...  산비노조 2005/11/23 1585
151  [일반] [펌-긴급속보]건설노조 올림픽대교 주탑 점거농성투쟁!  GM대우창원 2006/08/31 1578
150  [일반] [산비 총파업 32일차] 우리는 하나다. 비정규직 철폐하자!!  산비노조 2005/11/25 1577
149  [일반] Q동 강제진압이 시작 됬다는...  현대하이스코비정규직 2005/11/01 1576
148  [일반] [GM창원 속보]철탑 고공농성자의 편지  전국비정규연대회의 2006/03/24 1572
147  [일반] 10월 30일 - "노동자 풍물한마당"에 동지들을 초대합니다  마창노풍연 2005/10/26 1569
146  [일반] 기아자동차비정규직지회, "단체협약 잠정합의안 도출" !!  기아자동차비정규직지 2005/11/04 1567
145  [일반] 긴급] 금속노조 위원장의 횡포  GM대우창원 2007/07/15 1567
144  [일반] [성명]지금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현장은 아비규환의 생지옥!  현자비정규직노동조합 2005/08/31 1566
 [일반] [펌] 고 남문수 열사 친필 유서 [1]  GM대우창원 2006/09/01 1565
142  [일반] 코오롱정투위 2차상경 투쟁 2일차 투쟁보고  코오롱정투위 2005/09/01 1564
[이전10개] [1]..[31] 32 [33][34][35][36][37][38][39][40]..[45] [다음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EZshare
  

경상남도 창원시 성주동 23번지 GM대우창원 비정규직지회
[이메일] gmdaewoo@jinbo.net
[핸드폰] 지회장 011-9393-4349